부산교육청, 전국 최초‘모두의 빅데이터’길라잡이 제작

2020-02-17 10:15:22 by 전성하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전성하기자 =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빅데이터와 관련한 초·중·고 교육자료로 전국 최초로 ‘모두의 빅데이터, 새로운 세상을 열다’ 길라잡이를 제작해 관내 초·
고등학교 및 직속기관 등에 책자와 QR코드를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길라잡이는 ‘인공지능 기반교육 이론’,‘데이터 사이언스의 이해’,‘공공 데이터 활용 방법’ 등 부산시 공공데이터 사례 분석을 통해 학교 현장의 이해를 높이기 위한 것이다.

이 길라잡이 제작에 AI교육선도지원단 및 부산대 산업수학센터 연구원 등 12명이 참여했다.
길라잡이는 인공지능 기반 교육이론, 인공지능과 데이터 사이언스, 데이터 활용 방법, 데이터 캠프 운영, 캠프 참가 학생 산출물, 캠프 설문 결과 분석 및 제언 등 7개 장으로 이뤄졌다.

특히, 공공데이터 분석 사례로 ‘부산 지역별 미세먼지와의 상관관계 분석으로 부산시민 지키기’,‘범죄 발생에 대한 CCTV와 가로등 개수의 효율성 비교’,‘부산 어린이집의 정원 충족률에 영향을 주는 요인 분석’,‘부산의 아파트 가격에 영향을 주는 요인’등 현재 부산이 안고 있는 문제에 대한 해결 과정을 담고 있다.

전영근 교육국장은 “이 길라잡이는 학생들에게 데이터가 가지고 있는 정보를 이해· 분석·추론하여 생활에 활용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를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며 “학생들이 다양한 정보의 이해와 분석 능력을 키우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진): ‘모두의 빅데이터, 새로운 세상을 열다’ 길라잡이 모습.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