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반의반> 매주 월화 밤 9시 방송 김성규 실수 알아챘나? 긴장감 증폭!

2020-04-21 16:53:08 by 조이령기자 기사 인쇄하기


사진> tvN ‘반의반’ 10회 예고 영상 캡처

【서울=IBS중앙방송】조이령기자 = tvN 월화드라마 ‘반의반’(연출 이상엽/ 극본 이숙연/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더유니콘, 무비락)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 분)가 만나 그리는 시작도, 성장도, 끝도 자유로운 짝사랑 이야기. 이 가운데 오늘(21일) 밤 9시 방송되는 10회 예고 영상(https://tv.naver.com/v/13452416)이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하원은 지수(박주현 분)의 편지로 하여금, 지수가 평생을 의아해했던 모친의 죽음과 관련된 진실을 알고 힘들어했었음을 알게 됐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편지는 읽지 못한 하원은 지수가 감추려 했던 것이기에 죽을 힘을 다해 모르겠다 다짐했다. 반면 지수 남편 이야기가 적힌 편지를 본 서우와 순호(이하나 분)는 그 남편이 인욱(김성규 분)임은 추호도 모른 채 하원에게는 그 진실을 감추고자 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예고 영상 속에는 함께 길을 걷는 순호와 인욱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이때 그 사람에 대해 아냐는 하원의 질문에 “내가 많이 좋아해요”라고 답하는 순호의 내레이션과 함께, 인욱을 돌아보는 순호의 눈빛에서는 오만 가지 감정이 섞여 나오는 듯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서우 또한 인욱을 향해 “김지수. 제 친구 이름이에요”라고 말하는가 하면, “확 망쳐버릴까”라며 그에게 분노하는 모습으로 관심을 높인다. 이에 서우와 순호가 인욱이 지수 남편임을 알게 된 것인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특히 예고 말미에는 서로 다른 감정으로 아파하는 하원과 서우, 순호, 인욱의 모습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킨다. “왜 이렇게 엮이냐고!”라며 절규하듯 소리치는 순호와, “미치도록 알고 싶다고”라며 눈물 흘리는 하원의 애달픈 표정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어 서우는 “하원이랑 강인욱 절대로 만나면 안 된다고요!”라며 숨을 몰아 쉬어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그리고 이내 녹음실 문을 여는 하원과 뒤를 돌아보는 인욱의 모습이 교차돼, 이들이 맞대면을 하게 되는 것인지 향후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하원과 서우의 관계 급진전이 예고돼 심장을 쿵쾅거리게 한다. “쭉 있어줄게요”라며 서우를 꽉 껴안는 하원과, 이에 따스한 포옹으로 화답하는 서우의 투샷이 한없이 화사해 보인다. 더욱이 하원은 “여기서 살래요?”라며 서우에게 동거를 제안해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이에 “이 집은 없는 게 많아서 좋아. 내가 다 채워 넣으면 되잖아”라는 서우의 말과 함께 배송지의 살림살이를 정리하는 두 사람의 투샷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차 안에서 눈을 감은 채 서로에게 다가가는 하원과 서우의 입맞춤 1초전 상황이 담긴 바. 역대급 심쿵을 유발할 오늘 밤 ‘반의반’ 본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된다.

tvN 월화드라마 ‘반의반’은 짝사랑 N년차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과 그런 그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엔지니어 서우가 만나 그리는 사랑 이야기. 오늘(21일) 밤 9시에 10회가 방송된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