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화재감식 경연’ 광양소방서 최우수 광양소방서, 전국 대회 전남 대표 출전

2020-06-08 20:02:27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IBS중앙방송=전남본부】한성일기자 =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는 최근 무안군 삼향읍에서 올해 ‘전남 실물화재 감식 경연대회’를 개최, 광양소방서가 최우수 영예를 안았다.

전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이어 두 번째 열린 이번 경연대회는 실제처럼 재현된 화재현장을 감식해 화재진행 상황과 패턴을 살피는 등 화재조사관의 감식기술 연마와 경연을 위해 마련됐다.

화재감식은 화재 진행상황, 연소패턴을 과학적으로 분석해 화재원인을 규명하기 위한 조사과정으로, 유사한 화재 예방에 따른 소방 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이번 대회는 전남도내 16개 소방서에서 화재조사관 32명이 참가했다. 그동안 갈고 닦은 화재원인․피해 조사, 현장 감식, 정밀 감정 등 능력을 3단계로 평가한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실제 화재현장을 연출하기 위해 컨테이너 내부에 사무용 가구, 집기 등을 구성, 정확한 화재원인 규명과 예방에 필요한 데이터베이스 확보가 가능토록 했다. 또 국립소방연구원과 한국전기안전공사의 기술지원으로 대회의 전문성을 더했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이번 대회로 우수한 감식기법 등 다양한 정보를 공유해 화재감식 전문역량을 키웠다”며 “계속해서 화재조사 능력을 높여 신뢰받는 화재감식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우수상을 수상한 광양소방서는 오는 9월에 열릴 ‘전국 실물화재 감식 경연대회’ 전남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