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설맞이’ 판촉전 다양한 가격대 우수제품 선물세트…판로확대 기대

2021-01-28 15:59:16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IBS중앙방송한성일기자 =전라남도는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 확대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전라남도는 2월 5일까지 전남지역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설 판촉전을 대대적으로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 명절 선물세트는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의 우수 제품들로 엄선됐으며, 1만 원대 실속 선물세트부터 13만 원대 고품격 선물세트까지 다양하게 구성돼 소비자들의 취향에 맞게 고를 수 있다.

특히 농수산물 먹거리와 상차림 재료뿐만 아니라 건강보조식품, 스카프, 세제 등 시장에서 품질을 인정받은 상품들로 다채롭게 마련돼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설맞이 상품은 전남사회적경제쇼핑몰인 ‘녹색나눔’을 비롯 우체국쇼핑몰, 남도장터 등에서 최대 15%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아울러 전라남도는 공공기관과 역·터미널 등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에 홍보전단지를 비치해 일반인들의 구입을 유도하고, 혁신도시 공공기관의 임직원 온라인게시판에도 제품을 홍보해 판매를 촉진시키기로 했다.

이와 함께 오는 3월부터 모바일 앱을 활용한 회원제 운영과 함께 유튜브, 페이스북 등 SNS 채널을 통한 집중 홍보로 전남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예정이다.

장정희 전라남도 사회적경제과장은 “이번 설 선물세트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에 대한 신뢰를 높일 수 있도록 우수한 제품들로 준비했다”며 “올 한해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이 온라인 판촉을 통해 매출액을 두 배로 올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