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제14호 태풍 ‘찬투’ 북상 연안 사고 위험예보제『관심』발령

2021-09-13 15:57:02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IBS중앙방송=전남본부】한성일기자 =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제14호 태풍 ‘찬투’의 북상에 따라 연안 사고 위험예보제 ‘관심’ 단계를 발령한다고 13일 밝혔다.

제14호 태풍 ‘찬투’는 매우 강한 바람과 많은 비를 동반한 세력을 유지한 채 북상 중이며, 향후 진로는 다소 유동적이나 목포해경 관내에 직·간접적인 영향이 있을 것으로 보고 연안 사고 위험예보제 ‘관심’단계를 발령했다.

이에 목포해경은 조업선박에 대한 태풍 정보안내 및 안전 계도를 실시하고 너울성 파도, 월파로 인해 피해가 예상되는 갯바위, 방파제, 잔교, 해수욕장 등 취약지역 순찰을 강화한다.

또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파출소 옥외 전광판 위험예보 문자 표출, 항내 정박 선박의 계류상태를 점검하는 등 연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목포해경은 향후 “태풍 찬투 영향으로 해안가에 많은 비와 높은 파도가 예상 된다”며 “갯바위, 방파제 등 위험지역 출입을 자제하고 낚시 등 무리한 연안체험 활동을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연안 사고 위험예보제는 연안 해역에서 안전사고가 반복·지속해서 발생했거나 발생할 우려가 있는 경우 그 위험성을 ‘관심’, ‘주의보’, ‘경보’로 구분해 국민에게 알리는 제도이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