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극촬영의 메카 문경새재 오픈세트장 홍보관(弘報館) 개관

2017-02-19 14:32:35 by 김창교기자 기사 인쇄하기




국내 최초의 야외사극촬영장인 문경새재오픈세트장에 지금까지 촬영된 모든 드라마와 영상물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홍보관을 설치하였다.

 촬영장내 궁궐 구역 중 임금의 처소 건물로 만들어진 강녕전(康寧殿) 내에 지금까지 촬영된 드라마와 영화를 디지털 앨범으로 볼 수 있는 영상시설과 촬영장 건립과정 및 촬영 전경을 볼 수 있는 사진, 그리고 주요 촬영에 사용되었던 전시물을 중심으로 홍보관을 꾸며놓았다. 이외에도 방문객을 위한 디지털 방명록과 드라마 주인공을 배경으로 한 사진찍기 체험도 해 볼 수 있다.

 지난 2000년 문경새재 용사골에 태조왕건 사극 드라마 제작을 계기로 고려궁과 양반가옥, 초가옥 등 2만여평에 120동이 건립되었다.

이전까지 연간 50여만명이 찾던 문경새재는 2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아 들었으며 야외 사극 촬영지의 메카로서 알려지게 되었다.

 2007년 촬영장 건물의 특성상 조기에 노후 되어 조선시대 사극 촬영장으로 리모델링이 되었으며 교태전, 광화문 등 경복궁의 주요 건물들이 들어섰다.

 촬영장 리모델링 후에는 매년 5월에 열흘간 찻사발축제도 개최되어 국내 촬영장 중 가장 잘 활용되는 등 문경 관광의 효자노릇을 톡톡히 해 내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지난 17년간의 촬영장의 모습과 지금까지 이곳에서 촬영된 모든 영상물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도록 꾸며진 홍보관은 용상체험장과 함께 문경새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김창교기자(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