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해경본부장, 해수욕장 등 현장 안전관리 실태 점검12일, 여수 만성리해수욕장 및 여수연안VTS 방문…국민 안전 최우선 강조

2017-07-12 16:07:35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서해해양경비안전본부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양 안전사고 예방과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현장 안전관리 실태를 직접 점검했다.

고명석 서해해경본부장은 12일 여수 만성리해수욕장 및 여수연안VTS(해상교통관제센터)를 방문,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현장에 근무하는 직원들을 격려하며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고 본부장은 만성리 해수욕장에서 운영되고 있는 해상구조대 및 지자체 인력과 장비운용 현황을 비롯, 지원체계를 확인하고, 유·도선, 여객선 등 다중이용선박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해상교통 관제업무 실태 등도 살펴봤다.

고 본부장은 이 자리에서 “물놀이 사고 발생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지자체 안전요원과 협력해 단 한건의 안전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근무태세를 유지해 줄 것”을 당부하였고,

또한, “선박이 안전하고 원활하게 통항할 수 있도록 해상교통관제 및 적절한 항행정보를 제공하여 해양사고를 미연에 예방할 수 있도록 힘써줄 것”을 재차 강조했다.

한성일 기자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