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연안 안전사고 위험 예보제 시행 여름철 태풍으로 인한

2018-07-05 11:26:06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보도본부]한성일 기자=해경은 최근 발생한 태풍 ‘쁘라삐룬’이 평년보다 빠르게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는 등 연안안전 사고 위험을 국민에게 미리 알리기 위해 위험 예보제를 시행한다.

 4일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정식)는 오늘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 89일간 여름철 태풍으로 인한 연안 안전사고 예방철저를 기하기 위하여 연안 안전사고 위험 예보제인 ‘관심’ 단계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연안 안전사고 위험 예보제는 특정시기 기상악화․자연재난 등으로 같은 유형의 안전사고가 반복․지속적으로 발생할 우려․발생되는 경우 ‘관심’, ‘주의보’, ‘경고’ 단계로 나누어 그 위험성을 국민에게 미리 알리어 연안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목포해경은 위험 예보 기간 중 파출장소 옥외 전광판, 다목적 방송장비 등을 이용하여 홍보와 안전계도 활동과 함께 항포구 및 위험지역 순찰활동을 강화하여 해양사고 예방에 총력을 다 할 방침이다.

김정수 해양안전과장은 “2012년 태풍 ‘차바’가 제주도와 일부 남해안에 영향을 준 이후로 최근 몇 년간 큰 피해가 없어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태풍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 하고 우리의 안전을 확보 하기위해서는 국민 스스로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