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휴톡스', 눈가주름 국내 임상 1·3상 승인

2018-08-13 09:54:34 by 정재용기자 기사 인쇄하기


【서울=IBS중앙방송】정재용기자 = 휴온스글로벌은 자사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 '휴톡스주(HU-014)'의 외안각 주름(눈가주름) 개선에 대한 국내 임상 1상과 3상의 시험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승인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휴온스글로벌은 현재 진행 중인 미간주름 개선에 대한 국내 임상 3상을 종료하기 전에 주름 개선 영역에서 '휴톡스주'의 적응증을 적극 확대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외안각 주름(눈가주름) 개선에 대한 임상 1상과 3상의 시험계획을 동시에 승인 받았다.

이번 임상 시험의 목표는 중등도 또는 중증의 외안각 주름(눈가주름) 개선이 요구 되는 성인을 대상으로 '휴톡스주'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입증하는 것이다. 휴온스글로벌은 성공적인 임상 완료를 위해 올해 하반기에 임상 시험대상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휴온스는 오는 2020년에 눈가주름 개선 적응증을 획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 전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은 약 4조원, 국내 시장은 1000억 규모로 추정된다. 주름 개선으로 대표되는 미용 목적 외에도 눈꺼풀 경련, 사시증, 다한증, 뇌졸증 후 근육강직 등의 치료 목적으로도 널리 사용되면서 꾸준히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에 따라 휴온스글로벌은 미간과 눈가주름 개선 등 미용 영역 적응증을 강화한 후 치료 영역에서도 적극적으로 적응증을 확대해 국내와 해외 시장 모두에서 경쟁력을 갖춰나갈 계획이다.

김완섭 휴온스글로벌 대표는 "현재 미간 주름 개선을 목적으로 진행하는 '휴톡스주'의 임상 3상이 계획대로 진행 중이며 내년 국내 출시도 순조로울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2020년에 눈가주름 개선 적응증까지 획득하면 미용 영역에서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국내 시장에도 조기 안착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